‘손목통증’ 악재에도 임성재 더 CJ컵 첫날 4언더파 공동 26위

지난주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슈라이너스 칠드런스 오픈 우승에 이어 자신의 메인 스폰서가 주최하는 더 CJ컵에서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임성재(23·CJ대한통운)가 ‘손목 통증’ 악재를 만났다. 임성재는 15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더 서밋 클럽(파72… Source

수도권 구장에도 빗장 풀린다…18일부터 ‘직관’ 가능

수도권 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관중과 함께할 수 있게 됐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진행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수도권 지역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됐던 스포츠 경기는 백신접종 완료자에 한해 실내 경기는 수… Source

고진영, ‘시즌 3승·대회 2연패·소렌스탐 기록’ 눈앞에

대회 코스에 따라 난이도 차이가 있지만 프로골프에서 언더파를 치는 60대 타수 기록은 상위권 성적을 내는 발판이다. 18개 홀 72타로 정규타수가 세팅됐을 때 60대 타수를 기록하면 최소한 한 라운드에서 3타 이상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매 대회마다 60대 … Source

강동희 전 감독, 농구교실 운영비 횡령 혐의…검찰 송치

‘코트의 마법사’로 불린 강동희 전 프로농구 감독이 농구교실을 운영하면서 1억원대의 운영비를 빼돌린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업무상 횡령·배임 혐의로 강 전 감독과 법인 관계자 4명 등 모두 5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2018년 … Source

이다영, 비밀결혼 파문 확산…남편 A씨 “상습적 외도” 주장

학창시절 일으킨 학교폭력 사건으로 국내 프로배구에서 사실상 퇴출된 전 국가대표 세터 이다영(25)의 비밀결혼 파문이 커지고 있다. A씨가 8일 한 종합편성채널과의 인터뷰를 통해 이다영과 2018년 4월 혼인신고를 마쳤다고 폭로한 데 따른 것이다. 특히, A씨가 이 인터… Source

한달만에 2승… ‘무명’에서 ‘다크호스’로 떠오른 김수지

2017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 데뷔한 김수지(25·동부건설)는 최근까지 철저한 ‘무명’이었다. 우승은커녕 컷탈락을 밥먹듯 했다. 2019년 28개 대회에서 4차례 톱 10을 기록했지만 7차례 컷탈락했고 지난해도 17개 대회에 출전해 절반 가까운 8차례나… Source

신인왕 출신 이재경, ‘특급대회’ 제네시스 챔피언십 제패

우승상금 3억원과 제네시스 첫 전용 전기차 GV60. 그리고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CJ컵 출전권까지.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특급대회’ 제네시스 챔피언십(총상금 15억원)에 걸린 푸짐한 선물은 신인왕 출진 이재경(22·CJ오쇼핑)이 차지했다.이재경은… Source

전국체전 구미서 개막… 코로나 여파에 고등부 대회만 열려

제102회 전국체육대회가 지난 8일 경북 구미에서 개막을 시작으로 오는 14일까지 일주일간 열전에 돌입했다. 10일 경북도에 따르면 문체부가 후원하고 대한체육회가 주최하는 전국체전은 1920년 전조선야구대회에서 시작된 유서 깊은 대회다. 전국 시·도에서 선발된 대표 선…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