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정규리그 최종전 승리투수 됐지만… 류현진의 빛바랜 ‘시즌 최다 14승’


올시즌 전반기까지만 해도 미국 프로야구(MLB) 토론토의 명실상부한 에이스 역할을 해냈던 류현진(34)은 여름 이후 어려운 시간을 보냈다. 잘 던지다 한순간 무너지는 경기가 속출했다. 지난 7일 뉴욕 양키즈전에서 6이닝 무실점 투구로 시즌 13승째를 챙기며 한숨을 돌렸…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