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닉스 구단주 인종차별-성차별 발언 관련 NBA 조사 착수


미국 ESPN은 놀랄 만한 폭로를 전해다. 미국프로농구(NBA) 로버트 사버 구단주가 17년간 선즈 구단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인종차별적이고 성적인 발언으로 직장내 해로운 분위기를 조성했다는 것이다. 이 매체는 현재 토론토 랩터스 코치로 있는 얼 왓슨 전 감독을 비롯해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