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상 재등극 꿈꾸는 ‘테니스황제’ 페더러… 코트 돌아올까


‘테니스 황제’라 불리며 오랫동안 세계 남자테니스를 호령했던 로저 페더러(스위스·세계랭킹 16위)를 최근 만나보기가 힘들다. 이상한 일도 아니다. 1981년생으로 이제 40대에 접어들었기 때문이다. 이미 동년배의 선수 대부분은 코트를 떠났다. 페더러도 오랜 선수생활에서…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