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왕’ 유해란, 최혜진 꺾고 시즌 첫 승


지난 6월 인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오픈 최종라운드. 투어 2년 차인 유해란(20·SK네트웍스)은 장하나(29·비씨카드)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돌입했다. 18번 홀(파4)에서 치른 연장전에서 장하나는 1 파퍼트를 성…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