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열혈팬이었다” 토트넘 레길론의 고백


토트넘 홋스퍼 세르히오 레길론(25·스페인)이 팀 동료 손흥민(29)의 열혈팬이었다고 고백했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에 레길론과 브라이언 힐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인터뷰 중 손흥민이 언급됐다. 레길론은 어렸을 때 프리미어리그에서 좋아했던 선수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