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폭로 후 사라진 中 테니스 스타 돌연 “사실 아니다” WTA에 이메일


이달 초 은퇴한 한 테니스선수의 이름이 전 세계적으로 화제가 됐다. 중국 출신의 펑솨이(35·사진)다. 2010년대 초반 여자 단식 세계랭킹 14위, 복식 1위까지 오른 스타이지만 그가 관심에 오른 것은 테니스 외적인 일 때문이다. 그가 지난 2일 중국판 트위터로 불리…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