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터진 황의조의 마수걸이골… 멀티골 폭발하며 보르도에 첫 승리 선사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에서 주목받는 공격수로 자리잡은 황의조(29)는 2021~2022시즌 초반을 어수선하게 보냈다. 보르도의 재정적 어려움 속에 이적 소문이 한창인 상황에서 2020 도쿄올림픽 와일드카드로 선발돼 소속팀이 아닌 23세 이하(U-23) 대표팀에서 여름 …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