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LPGA 시즌 3승·대회 2연패 보인다


대회 코스에 따라 난이도 차이가 있지만 프로골프에서 언더파를 치는 60대 타수 기록은 상위권 성적을 내는 발판이다. 18개 홀 72타로 정규타수가 세팅됐을 때 60대 타수를 기록하면 최소한 한 라운드에서 3타 이상을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매 대회 60대 타수…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