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세계랭킹 1위 탈환 시동 건다


2018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데뷔한 고진영(27·솔레어·사진)은 올해 다소 만족스럽지 못한 시즌을 보내고 있다. 지난 7월 볼룬티어스 오브 아메리카 클래식에서 뒤늦게 시즌 첫승을 거둔 데 그쳤다. 다음 대회인 메이저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는 공동 6…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