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방역 수칙 위반·동선 허위진술’ 논란 NC 선수들 檢 송치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어기고 술자리를 한 뒤 역학조사에서 동선을 허위로 진술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전·현직 야구선수들이 검찰에 넘겨졌다. 2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NC 다이노스 소속인 이명기·권희동·박석민 선수와 전직 프로야구 선수 A씨 등 총…

Source